WKBL.TV
로그인 회원가입 한국여자농구연맹
라이브센터 VOD 최신경기 스페셜프로그램 뉴스센터 팬ZONE
뉴스센터홈 최신뉴스 포토갤러리
목록
박지수, 역대 신인 선수 최고액 6000만원 재계약
기사입력2017-06-08 AM 9:45:06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31일 2017~2018시즌 여자프로농구 선수 연봉 계약 결과를 발표했다. '슈퍼루키' 박지수(청주 KB스타즈)가 역대 신인 선수 최고액인 연봉 6000만원에 재계약했다.

2016~2017시즌 신인상을 차지한 박지수(KB스타즈)가 연봉 6000만원으로 WKBL 역대 신인 선수 중 최고 연봉 기록을 세웠으며, 종전 역대 신인 선수 최고 연봉은 2003년 곽주영(금호생명)의 5500만원이다.

WKBL 최고 연봉퀸은 2016~2017시즌 정규리그 MVP에 이어 챔피언결정전 MVP를 수상한 박혜진(우리은행)이 연봉 2억 9000만원으로 생애 첫 최고 연봉자에 이름을 올렸으며, KEB하나은행에서 우리은행으로 FA이적한 김정은이 2억 6000만원, 김단비(신한은행)가 2억 5000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연봉 1억원 이상을 받는 선수는 총 22명으로 전체 등록 선수 87명 중 25.8%를 차지했고, 6개 구단 전체 선수 연봉 총액은 63억 5400만원, 1인당 선수 평균 연봉은 7303만원이다.

구단별 샐러리캡(12억원) 소진율은 삼성생명이 99.8%로 가장 높았으며 우리은행 98.3%, 신한은행 90.8%, KDB생명 86.7%, KB스타즈 80.3%, KEB하나은행 73.8% 순으로 나타났다.

사진=WKBL

[한국여자프로농구 인터넷방송국 - WKBL.TV]
이미선 지도 받는 윤예빈, 이보다 더 좋은 기회 있나
임근배 삼성생명 블루밍스 감독은 소속팀 가드 윤예빈을 높게 평가했다. 가드임에도 180cm나 되는 좋은 신체 조건에 특유의 농구 센스, 좋은 슛...
'여기저기 손톱자국' 승리 우선, 김아름에겐 영광의 상...
신한은행 에스버드 김아름이 2017 박신자컵에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몰라보게 좋아진 공격력 덕분이다. 하지만 그전에 김아름은 몸을 사리지 ...
목록
[뉴스센터] 최신뉴스더보기
임근배 삼성생명 블루밍스 감독은 소속팀 가드 윤예빈을 높게 평가했다. 가드임에도 180cm나 되는 좋은
신한은행 에스버드 김아름이 2017 박신자컵에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몰라보게 좋아진 공격력 덕분
[포토] WKBL 갤러리더보기

[11/11] KB스타즈 vs 삼성

[11/11] 하나외환 vs KDB
공지사항 [공지] 2017 우리은행 박신자컵 서머리그 이벤트발표 이용약관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개인정보취급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