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KBL.TV
로그인 회원가입 한국여자농구연맹
라이브센터 VOD 최신경기 스페셜프로그램 뉴스센터 팬ZONE
뉴스센터홈 최신뉴스 포토갤러리
목록
박지수, 역대 신인 선수 최고액 6000만원 재계약
기사입력2017-06-08 AM 9:45:06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31일 2017~2018시즌 여자프로농구 선수 연봉 계약 결과를 발표했다. '슈퍼루키' 박지수(청주 KB스타즈)가 역대 신인 선수 최고액인 연봉 6000만원에 재계약했다.

2016~2017시즌 신인상을 차지한 박지수(KB스타즈)가 연봉 6000만원으로 WKBL 역대 신인 선수 중 최고 연봉 기록을 세웠으며, 종전 역대 신인 선수 최고 연봉은 2003년 곽주영(금호생명)의 5500만원이다.

WKBL 최고 연봉퀸은 2016~2017시즌 정규리그 MVP에 이어 챔피언결정전 MVP를 수상한 박혜진(우리은행)이 연봉 2억 9000만원으로 생애 첫 최고 연봉자에 이름을 올렸으며, KEB하나은행에서 우리은행으로 FA이적한 김정은이 2억 6000만원, 김단비(신한은행)가 2억 5000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연봉 1억원 이상을 받는 선수는 총 22명으로 전체 등록 선수 87명 중 25.8%를 차지했고, 6개 구단 전체 선수 연봉 총액은 63억 5400만원, 1인당 선수 평균 연봉은 7303만원이다.

구단별 샐러리캡(12억원) 소진율은 삼성생명이 99.8%로 가장 높았으며 우리은행 98.3%, 신한은행 90.8%, KDB생명 86.7%, KB스타즈 80.3%, KEB하나은행 73.8% 순으로 나타났다.

사진=WKBL

[한국여자프로농구 인터넷방송국 - WKBL.TV]
"언제나 수비 먼저" 신한은행 김아름...
신한은행 김아름(23,173cm)은 지난 시즌 생애 처음으로 1군 무대를 누볐다. 주로 식스맨으로 활약했지만 그 어느 때보다도 값진 시간이었다....
혼자 남은 최은실? "그만큼 책임감 가지겠다&...
지난 시즌 통합 5연패를 이룬 우리은행은 최은실(23,183cm)에게 거는 기대가 커졌다. 팀 내 국내 선수로는 유일한 골밑 자원. 최은실은 프...
목록
[뉴스센터] 최신뉴스더보기
신한은행 김아름(23,173cm)은 지난 시즌 생애 처음으로 1군 무대를 누볐다. 주로 식스맨으로 활약했지
지난 시즌 통합 5연패를 이룬 우리은행은 최은실(23,183cm)에게 거는 기대가 커졌다. 팀 내 국내 선수
[포토] WKBL 갤러리더보기

[11/11] KB스타즈 vs 삼성

[11/11] 하나외환 vs KDB
공지사항 [7/18] VOD 서비스 중지 안내 이용약관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개인정보취급정책